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귀농사모




오늘:
49
어제:
99
전체:
3,096,031
귀농사모

1. 자유게시판은 아무나 자유롭게 사용하는 공간입니다.
2. 정치적인 내용이나 종교적인 내용은 지양해주시기 바랍니다.
3. 하루 2회이상 연달아 글을 오리시는 것을 제한합니다

어패류를 자주 먹는 남성은 당뇨병 발병 위험이 27%, 작거나

중간 크기의 생산을 자주 먹는 남자는 32% 각각 줄어든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일본 국립건강의학센터 아키코 난리(Akiko Nanri) 교수는

다목적 코호트 연구인 JPHC Study(Japan Public Health Center-based prospective Study)에서

일본인 남녀 5만명을 검토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American Journal of Clinical Nutrition에 보고했다.

하지만 여성에서는 이러한 효과가 나타나지 않았다.

 

 

지방많은 생선이 위험 낮춰

미국과 유럽에서는 생선을 먹으면 당대사가 개선된다는 보고와 이를 부정하는 보고가

나와 있어 생선 섭취와 당뇨병 발병의 관련성에 대해 견해가 일치되지 않고 있다.

 

난리 교수는 1990년에 시작한 코호트

및 93년 시작한 코호트  참가자 가운데 베이스라인 및 시험시작 5년 후

조사에서 당뇨병, 암, 순환기질환이 없는 5만 2,680명(남자 2만 2,921명, 여성 2만 9,759명, 45~75세)을

어패류 섭취량에 따라 4개군으로 나누어, 당뇨병 발병과 어떤 관련이 있는지 추적했다.

 

5년 추적기간 동안 당뇨병에 걸린 대상자는 971명(남성 572명, 여성 399명)이었다.

그 결과, 남성은 어패류 섭취량이 많을수록 당뇨병 발병 위험이 줄어드는 경향을 보였다.

섭취량이 가장 많은 군의 당뇨병 발병 위험은 가장 적은 군에 비해 27% 낮았다

 

[위험비(OR) 0.73, 95% CI 0.54~1.00, P- trend = 0.04].

여성에서는 어패류 섭취와 당뇨병 발병의 관련성은 나타나지 않았다 (1.01, 0.69~1.49, P-trend = 0.96).

 

섭취한 생선의 크기에 따른 효과도 검토해 보았다.

그 결과, 전갱이, 정어리, 꽁치, 고등어, 장어 등 작거나 중간 크기의 생선을 가장 많이 먹은 남성에서

가장 적게 먹은 남성에 비해 당뇨병 발병 위험이 32%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OR 0.68, 95% CI 0.50~0.92, P-trend = 0.02).

 

반면 연어, 송어, 가다랑어, 참치, 대구, 가자미 등 큰 생선의 경우

남성의 당뇨병 발병 위험 감소와 관련이 없었다(P-trend=0.63).

그리고 연어, 송어, 전갱이, 정어리, 꽁치, 고등어, 장어 등 지방이 많은 생선은

감소 경향을 보이는데 그쳤다(P-trend=0.098).

 

가다랑어, 참치, 대구, 가자미 등 지방이 적은 생선

외에 해산물(오징어, 문어, 새우, 조개류), 건어물, 수산가공품은 남성의 당뇨병 발병 감소와 무관했다.

 

체지방 많은 여성은 오히려 손해

이번 조사에서 해산물을 많이 먹는 남성은 당뇨병 발병 위험이 낮다고 밝혀진 반면 여성은 그렇지 않았다.

난리 교수는 그 이유에 대해 "여성은 남성보다 체지방이 많아 지용성 환경오염물질의 영향도 받기 쉬워,

 어패류에 든 불포화지방산에서 얻는 효과가 없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출처:health.chosun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시골살이관련 싸이트 모음 (전국) [가져옴] 지기 2016-09-21 130093
공지 홈피 용량및 접속자증가로 인해 사진 업로드는 금 합니다_링크를 사용바랍니다 지기 2016-05-11 127073
66 ★암을이긴 사람들의 공통적인 특징 ★ (펌) 사랑 2013-10-26 13074
65 귀농 생활 - 아이들처럼 살아야.. 시골살이 2013-10-25 12856
64 곤충 바 개업 뉴스Y 2013-10-25 12668
63 향기좋은 따뜻한 coffee 한잔과 함께... file 철우아빠 2013-10-25 16136
62 포기할 수 있을 때 시작하라 지기 2013-10-25 12996
61 망둥어가 풍년입니다 바 다 랑 2013-10-25 19562
60 올해 처음 감을 땁니다 file 지기 2013-10-24 16578
59 가입인사 - 반갑습니다. 철우아빠 2013-10-24 12001
58 가을을 만나 함께 숨쉬고 .. 눈빛 2013-10-24 15412
57 의사도 말해 주지 않은 건강 10계명 건강 2013-10-24 16188
56 오늘 마늘을 파종했습니다. 구름 2013-10-22 15580
55 늦서리태는 언제 여물려나~~^? 민하아빠 2013-10-22 12137
54 귀농!! 귀농!!= 더 생각하시고... 귀촌! 귀촌!= 돈 걱정없는 사람은 귀촌하세요 희망피라밋 2013-10-21 13165
53 이 기막힌 사랑 ! kook 2013-10-21 12211
52 65세에 귀촌한 사람입니다 [1] 정작가 2013-10-21 16042
51 작은 텃밭에서 수확한 작두콩 소개합니다 딸뜨망 2013-10-19 13293
50 다리가 바빠야 오래 산다 튼튼 2013-10-18 13800
49 올 해의 콩 농사 - 주의 사항 지기 2013-10-17 13236
48 안녕 하세요 . [1] ~운암~ 2013-10-17 15451
47 벽난로 앞에서 겨울을 기다립니다 [2] 전원의편지 2013-10-17 14583
46 가고는 싶은데.. 어디로 가야할지 막막한게 귀농인것 같네요. 오늘도 고민중 2013-10-16 13496
45 원두커피찌꺼기; 여러 가지로 재활용이 가능하답니다 원두커피 2013-10-16 13355
44 움직이는 쥐덫 [1] 서생원 2013-10-16 18207
» 어패류를 자주 먹는 남성은 당뇨병 발병 위험이 27% 줄어든다 생선 2013-10-16 15265
42 농작물은 농부의 발걸음 소리를 듣고 자란다 은둔자 2013-10-15 12181
41 9 가지는 하지 말기.. 얼굴 2013-10-15 13198
40 들깨는 언제 베는게 적당한가요? 겨울에 좋은가요 [1] 은색 2013-10-15 18552
39 지난주말에 강원도 다녀왔어요 은행나무 2013-10-15 14285
38 귀농 각자 욕심들이 많아서 귀농을 빨리들 못합니다. 청솔 2013-10-15 14267
37 문경지역 오미자 농사를 배우고 싶습니다. 예방이 2013-10-15 15809
36 귀농 하려고 하는데 예산을 얼마 정도로 잡아야 할까요? [2] 강원도 2013-10-14 18162
35 대구아파트에 투기한 놈들 덜덜... 외지인 2013-10-14 14256
34 현재까지 알아본 것중에 최고금리 주고받고 2013-10-14 14205
33 요즘 고추 가격입니다. bimho 2013-10-14 14928
32 호박고구마예요 화순농부 2013-10-14 14124
31 아우성치는 닭들 [1] 오리 2013-10-14 18909
30 꼭 귀농하면 농사만이 정답일까요? [1] 내가대장님 2013-10-14 17390
29 밭 농사 짓는 법 이진동 2013-10-11 24319
28 "별 거지 같은 알바가 다 있네" [1] 민속촌 2013-10-11 17430
27 귀농후 쌀 농사가 희망적인가? 지기 2013-10-11 1462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